본문 바로가기

DIY셀프설치

정장바지,청바지 기장 줄이기 밑단 워싱 살리기 셀프수선하는 방법


"정장바지,청바지 기장 줄이기. 밑단 워싱 살려서 셀프 수선하는 방법"

요즘은 정장바지나 청바지나 기장 길이를

신발 위나 복숭아뼈 위 부분까지 올라오게 짧게 입더라고요.

그래야 바지 핏도 살고 깔끔해 보이죠.

이것도 유행인가봐요.

예전에는 바지 기장을 왜 길게 입었는지 모르겠어요.

집에 있던 청바지입니다.

청바지를 산지는 좀 됐고요.

기장이 길어서 밑에 주름이 생기고 답답해 보입니다.

청바지를 버리자니 아깝고 수선 맡기자니 돈이 아깝고 ㅎ

그래서...

오늘은 청바지 밑단 워싱 부분은 살리고 기장 줄이기를

셀프로 수선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밑단 워싱 부분이 없으면 밋밋하고 이상할 수도 있으니

밑단 워싱 부분은 살리고 수선하겠습니다.

일단 원하는 길이까지 청바지를 접어서 표시해둡니다.

주위에 집개가 없어서 일단 딸아이 머리핀으로 집었어요. ㅎ

다리 청바지를 펼쳐서 제대로 마킹펜이나 분필로 선을 표시합니다.

표시한 선을 따라 가위로 잘 잘라줍니다.

과감하게 싹둑~

청바지 다리 한쪽을 잘랐습니다.

나머지 한쪽 부분도 똑같이 잘라줍니다.

잘려진 밑단 부분 위쪽을 1cm 정도 여유를 두고 가위로 다시 잘라냅니다.

이런 식으로요.

밑단 두개가 나왔습니다.

이제 밑단 부분 실을 쪽가위나 실따개로 뜯어줍니다.

중간중간에 실을 가위로 잘라서 뜯어주면 됩니다.

뜯은 실밥을 깨끗하게 제거하면

이렇게 밑단 부분 준비 완료~

다른 한쪽도 똑같이 뜯어줍니다.

오늘 청바지 기장 줄이기의 주인공은 바로 가정용 미싱입니다.

몇년전에 와이프가 집에서 뭔가를 만든다고 사놓고 몇년을 처박혀 있다가 다시 꺼냈습니다.

바지를 뒤집어서 아까 작업했던 밑단과 잘 겹쳐줍니다.

그리고 지금 가운데 검은 라인보다 2mm 정도 오른쪽 부분에 미싱으로 박아주면 됩니다.

천이 겹쳐지고 두꺼운 부분은 미싱을 자동으로 돌리지 마시고 수동으로 손으로 살살 돌려주면서 하시면 미싱 바늘이 부러지지 않을 거예요.

미싱으로 밑단 한 바퀴 돌리고 나서

다시 청바지를 뒤집습니다.

밑단을 잘 정리해서 감싸주면

사진처럼 모양이 나옵니다.

이제 밑단의 원래 실이 있던 부분을 따라서 미싱으로 드르륵 박아주시면 됩니다.

짜장~ 청바지 밑단 작업 성공~ ㅎㅎ

노란 실이 없어서 그냥 검정색 실로 했는데 이상하지는 않네요.

나머지 한쪽도 똑같이 미싱으로 밑단 작업을 해주면 끝~

청바지 밑단 살리고 기장 줄이기 작업을 완료하고 나서 입어보았어요.

청바지 길이가 적당하게 잘 되었습니다.

아직 다림질하기 전이라 밑단 부분이 울뚱불뚱 하지만 다림질하고 나면 더 자연스러워 보일 겁니다.

청바지 기장 수선은 처음 해봤는데 생각보다 어렵지 않았어요.

이제 바지 수선을 비싼 돈 주고 할 일은 없을 것 같네요. ㅎㅎ

정장바지, 청바지 기장 줄이기. 밑단 워싱 살리고 셀프 수선하는 방법 포스팅은 여기까지입니다~

#청바지 수선, #청바지 밑단 수선, #청바지 기장줄이기, #청바지 기장수선, #남자 청바지 기장, #청바지 밑단 살리기, #청바지 밑단 컷팅, #청바지 워싱 살리기, #바지 기장 줄이기, #바지기장 수선, #바지수선, #정장바지 수선, #정장바시 밑단수선, #정장바지 기장 줄이기, #정장바지 기장수선, #바지 기장 수선하는 방법